blog.betterface


서울디자인올림픽 2008(Seoul Design Olympiad 2008)

웹이야기/시간과 공간 ... 유저







10월 10일부터 잠실에서 열린다고 합니다.
먼시일이 지난후에 열릴것이라는 느낌을 올초에 받았는데 벌써..

공식 웹사이트 바로가기

■ 행사기간 : 2008. 10. 10 ~ 30 ■ 행사장 개방 시간 : 10:00 ~ 22:00 ※ 서울디자인 전시회 - 월, 화, 수, 목, 일요일 : 10:00 ~ 20:00
- 금, 토요일 : 10:00 ~ 22:00

일정표 바로가기

공식 CF



캐릭터 영상



홍보영상


서울디자인올림픽 개요

- 2010 세계디자인수도(WDC) 지정을 계기로 서울시를 세계 디자인의 메카로 자리매김하고 문화도시로서의 위상을 드높이기 위한 세계인의 디자인 종합축제

- 개최시기 : 2008.10. 10.(금)~10.30.(목) 21일간

- 개최장소 : 잠실종합운동장 일원+서울 도심

- 참여대상 : 국내외 디자이너, 디자인교육가, 디자인경영자, 학생 및 젊은 창작가, 일반 시민 등 국내외 도시, 국내외 기업, 국내외 디자인 단체, 관광객 등

- 행사장 공간 구성

서울종합운동장 주경기장
기본전시 및 참여전시 운영
서울디자인 컨퍼런스, 서울디자인 전시회, 서울디자인 공모전 등 운영

- 서울종합운동장 주변 및 한강변

서울디자인페스티벌, 디자인마트, 인터랙션 디자인, 도시갤러리 프로젝트, 세계어린이놀이공간, 불꽃축제 등

서울디자인올림픽의 의미
- 올림픽 도전정신을 바탕으로 21세기 디자인의 이상에 도전하는 서울시의 의지와 비전을 표현
- 디자인이 우리 생활 속의 보편적이고 일상적인 가치로 정착
 
서울디자인올림픽의 주제
- Design is AIR
서울디자인올림픽의 KEY-WORD
- Sustainable, Convergent, Experiential, Participatory, Connecting





Flag Counter


어도비 마스터 클래스 2008

영상장비 및 교육/기타
아침부터 예정보다 약간 늦은시간까지 진행..
우선 생각보다 많았던 사람들에 약간 놀랐고 시작 직전에 도착한지라 오전내내 서서보기도..

어도비하면 누구나 포토샵을 떠올리고 각자의 분야에 따라서 일러스트레이터나 프리미어 에펙등을 그리고 어도비 매출에 지대한 공헌을 한것으로 알려진 아크로벳... 어도비에서 합병한 매크로미디어의 드림위버등의 웹관련 툴과 쓰임새의 외연이 넓어진 플래시 관련..

이번 CS3와 관련해서 어도비의 손꼽히는 에반젤리스트들이 나왔다고 합니다.
제일 강조한것은 어도비 제품군끼리의 연동에 관한것이고 이부분은 개인적으로 자사 제품 홍보하는 것이라 그냥 그러려니 했었는데 생각보다 상당히 강력한 흡입력을 지니고 있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전에 연동이래야 기껏 포토샵과 이미지레디를 오가는 정도였었는데 이제는 포토샵에서 업데이트 시키면 그대로 프리미어까지 연동되고 에펙의 프로젝트 파일도 프리미어에서 불러와서 실시간 업데이트가 가능한데 자주 쓰는 툴들이라면 획기적인 시간단축의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개인적 관심사인 영상쪽을 보면 프리미어는 DV기반의 6.X대 버전까지는 일반 유저가 접근하기에 어딘가 난해하고(개인적으로 상담받았던 경험으로는 많이쓰이던 5년전쯤으로 돌아가면 테잎기반의 환경에서 초보자들은 캡쳐의 어려움때문이었던 경우가 3분의2에 가까왔었습니다. 캡쳐개념이 없기도하고 즉 1394기반의 캡쳐장치 없이 프리미어만 설치하면 된다고 생각하는 사람들과 어렵게 물어물어 캡쳐를 했더니만 시간당 12기가가 훌쩍넘는 용량에 질려하던 그런데도 PC기반에서 시청하면 화질은 별로이던것에 깜짝 놀라던 사람들이었습니다.)그렇다고 고급 업무용으로 쓰이기에는 상대적으로 부족한 툴이라 생각되었었고 이부분은 프리미어 프로로 넘어와서도 여전했고 1.0버전을 넘어서면서부터 조금 어필하는 부분이 생길 정도의 평가를 받곤했었습니다. 현재도 고급사용자층의 각광을 받는 파이널컷프로나 본래 영역을 지키던 아비드에 비하면 선호도가 떨어지기는 하지만 사용자층이 많은 에프터이펙트와 연동성부분 그리고 많이 좋아진 현재의 프리미어(프로버전에 넘어오면서 파이널컷을 이제는 벤치마킹하냐는 비아냥을 조금 듣기도 했었고 개인적으로는 디자인적인 외면이 아비드스러움을 느끼기도 했었습니다. 이부분은 이전에 어도비에서 항상 되뇌이곤하던 어도비 소프트웨어만의 인터페이스 친화성의 강조와 동떨어진것에 기인한것도 있습니다.)

오늘느낀점...어도비는 제국을 세울려는듯.. 일반 유저를 대상으로 한다면 웹기반으로 변화중인 업무용 툴들이 생각나기도 했습니다. (어떤영향을 줄까?) 하지만 플래시 동영상의 웹장악이 몰고온 의외의(?) 부분은 엄청난 후폭풍을 몰고오지 않았나 생각됩니다. 플래시를 사용할줄 몰라도 프리미어나 에펙에서 플래시 동영상이나 파일로 저장이 가능하고 DVD 및 블루레이 제작툴인 앙코르에서 각종 링크가 살아있는 오소링된 그대로 플래시 동영상으로 컨버팅되어 웹기반으로 옮겨가는 것을 보고는 개인적으로 눈이 휘둥그래지기도 했습니다.(실제로 이부분은 이전에 클라이언트들의 요구를 받았던적도 있었고 의뢰인 대부분은 그냥쉽게 변형이 가능한것이 아니냐며 간단하게 문의하곤했었지만 둘다 별도로 작업해야하기 때문에 대부분이 비용 문제 및 대체로 빡빡한 일정을 가지고 주문하는 습성속에서 정해진 이벤트의 날짜로인해 제작 시간상의 문제로 없던일이 되곤했었습니다.) 더구나 포토샵에서 영상파일이 불러지고 간단한 편집까지 하는것도 신기했습니다.

연동의 관점에서 제작상의 시간단축을 생각한다면 CS3의 매력은 현업에서 많이 쓰이는 어도비의 방대한 그래픽관련 제품군들과 맞물려 상당한 매력을 가지고 있습니다. 더불어 비슷한듯하지만 분야마다 전문가들이 존재하는 인쇄,웹,영상관련해서 쉽게 응용가능한 부분도 상당한 매력을 가지고 있습니다.

7-8년전 웹과연관된 모션그래픽 관련해서 힐만커티스 같은 제작자를 보면 일견 부러움 같은 것을 느끼곤 했었는데 지금현재 웹에 종사하는 분들은 영상의 요소까지 섭렵해야할 시대는 이미 도래했음을 알게되었습니다.

프리미어 프로 CS3에서 P2카드를 이용하는 파나소닉의 HD 카메라나(현재 P2를 이용한 제작환경은 MBC 뉴스등 보도관련 분야에서 도입해서 사용중으로 알고있습니다.) 소니 XD캠등 테잎리스 환경의 파일들을 지원하는 것입니다.

영상 관련 프레젠테이션을 진행했던 제이슨 리바인씨는 특유의 애드립과 시청각을 자극하는 유머로, 영어로 진행했고 개인적으로는 상당히 버거운 부분으로 작용할 것이라 생각했지만 전혀 느끼지 못할정도의 내공을 보여주었습니다.

제이슨 리바인 블로그

제이슨 리바인의 유튜브채널

그냥보면 별로일것 같지만 현장에 계셨던 분이면 하단의 동영상을 보시면 입가에 미소가...






Flag Counter


제18회 국제 방송·음향·조명기기 전시회 (KOBA 2008) - 사전등록 안내

사람과사람/업무적인 만남
벌써 18회째네요.
아마 5년정도 열심히 다닌 것 같습니다.
그 전에도 한두번 갔던 것으로 기억합니다.
사전 등록을 하면 무료입장이 가능합니다.
현장에서 판매하는 티켓은 1만원입니다.

KOBA2008 공식 웹사이트

사전등록은 5월 25일까지 신청가능하다고 합니다.
방송관련 각종 장비들을 시연해볼 수 있고 여러가지 동향을 가늠해 볼 수 있는 기회이기도 합니다.
개인적인 체감으로 느껴지긴하지만 여러번 참관하다보니 흥미는 많이 반감되는 면이 있습니다.
아무리 그래도 전반적인 흐름을 살펴볼 수 있기에 참관을 빼놓을수 없는 행사이기도 합니다.

사전등록 페이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전시회 안내자료

제18회 국제 방송·음향·조명기기 전시회 (KOBA 2008)
18th Korea International Broadcast, Audio & Lighting Equipment Show

“미디어 융합의 미래(The Future of Media Convergence)”의 주제로
신기술 테마관 및 음향시연회, 국제방송컨퍼런스와 함께하는
미디어 컨버전스 시대의 첨단 전시회

기간 : 2008. 5. 28(수) ∼ 31(토) (4일간)
장소 : 코엑스(COEX)전시장 대서양관·컨벤션홀 전관, 컨퍼런스 센터

“미디어 융합의 미래(The Future of Media Convergence)"의 주제로 열리는 제18회 국제 방송·음향·조명기기 전시회(KOBA 2008 - 18th Korea International Broadcast, Audio & Lighting Equipment Show)가 2008년 5월 28일(수)부터 31일(토)까지 4일간 삼성동 코엑스(COEX)전시장 3층 대서양관과 컨벤션홀 전관 및 컨퍼런스센터에서 개최된다.

한국이앤엑스와 한국방송기술인연합회가 공동주최하고, 정보통신부, 방송위원회, 서울특별시, KBS, MBC, SBS, EBS, 한국케이블TV방송협회, 한국음악산업협회, 한국영상산업협회, 한국전자통신연구원 등 관련기관 및 단체와 방송사의 후원으로 열리는 KOBA 2008 전시회는 세계 각국의 우수한 방송, 영상, 음향, 조명관련 장비들을 한자리에 모아 전시 소개함으로서 신기술 도입 및 상호 정보교류를 통하여 방송, 영상장비와 음향, 조명관련기기 등의 질적 향상과 관련산업의 육성발전은 물론 나아가 해외시장 개척에 기여함을 목적으로 한다.

주요전시품으로는 최첨단 방송·영상장비 분야의 카메라, VTR, 편집관련시스템, 송출·송신관련기기, IP-TV, HDTV, DMB관련장비, 컴퓨터그래픽스, 문자발생기, CATV시스템, 인터넷방송관련시스템, 위성방송관련기기, 조명관련기기 등을 비롯하여 P.A., 마이크, 콘솔, 믹서, 악기 등 음향관련기기와 관련 측정기기 등 7백여기종 1만여점을 전시 소개함으로써 최신 제품의 정보를 습득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이번 KOBA 2008은 DMB, IP-TV 등 최근 본격적으로 서비스가 되고 있는 방송서비스의 흐름을 반영한 “신기술 테마관”을 전시장에 별도로 마련하고 음향산업의 주축을 이루고 있는 Pro-Audio의 생생한 사운드를 경험할 수 있는 “3nd Dynamic Blaster KOBA”현장음향시연회를 COEX 그랜드컨퍼런스룸(401호)에서 병행행사로 계획하는 등 많은 프로그램을 준비하고 있다.
또한, 한국방송기술인연합회, 한국이앤엑스가 주최하는 “국제방송컨퍼런스”가 전시기간동안 COEX 컨퍼런스센터에서 100여개 이상의 주제로 개최되어 관련인들이 많은 관심을 가질 것으로 예상된다.
 



Flag Counter


2008 서울국제사진영상기자재전 정보 및 사전등록

초보의 영상활용/보관 및 활용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서울국제사진영상기자재전/디지털영상전이 코엑스에서 4월10일부터 13일까지 열립니다.

꾸준히 몇년동안 가다가 작년엔 가보지 못했던 것으로 기억합니다.
주로 사진이 위주가 되는 전시회이고 아직도 후원사의 면면이나 중요 참가업체들을 보면 사진이 위주가 되는 전시회입니다. 예년보다 1달정도 빨리하는 것으로 보입니다.

아마도 이유는 5월에 있는 KOBA와 겹치지 않아서일까 생각됩니다. 이전에는 보통 일이주 간격으로 동시에 열렸었는데 작년에 UCC 동영상 열풍으로 인해 실질적으로 KOBA는 업무용 시장에 대한 부분이 많음에도 불구하고 작년에 일반관람객이 예년보다 늘었고 실질적인 업무용 기기의 수요자들은 정보와 동향이라는 측면에서 본다면 조금은 맥빠진 혹은 새로운 호기심을 강하게 일으키는 부분이 없던 전시회로 기억하고 있습니다.

날짜별로 각종 세미나 및 행사들이 있고 온라인으로 사전등록을 하면 무료입장이고 현장에서 입장권 구입은 1인당 5천원이라고 합니다.

내용 및 사진 출처:http://photoshow.co.kr/2008/kor/exhi/exhi_02.asp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전등록페이지 바로가기


블로그의 관련글:2007/04/27 - [초보의 영상활용/보관 및 활용] - 2007 서울국제사진영상기자재전/디지털영상전


해당 웹사이트에서 배포하는 보도자료 전문

카메라 시장이 DSLR을 중심으로 하이엔드 디카의 약진, 중급형 DSLR 보급 등 점점 치열해지면서 스타급 사진작가의 작품을 중심으로 사진판매시장 또한 성장하고 있는 등 사진⋅영상에 대한 관심이 고조되는 가운데 사진영상기자재산업을 대표하는 2008 서울국제사진영상기자재전(PHOTO & IMAGING 2008)이 전시일정을 4월로 앞당겨 개최될 예정이다.

매년 5월에 개최하던 서울국제사진영상기자재전은 금년부터 4월 10~13일, 4일 동안 개최하며 17회를 맞이한다.

Photo & Imaging 2008은 지난해 최다 관람객인 63,656명이 다녀가 사진영상 산업에 대한 관람객들의 높은 관심을 증명하였고, 카메라 시장점유율을 높이기 위한 메이저 기업들의 경쟁적 참가 확정과 필수 마케팅의 장으로 활용키 위한 중소기업들의 발빠른 참가로 인해 그 어느 때보다 풍성한 전시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빨라진 전시 일자와 함께 참가 기업들의 기대에 부응키 위해 코엑스 측에서는 해외 유력바이어 모집에 집중하고 있다고 밝혔다. 지난해 철저한 사전조사를 바탕으로 시작한“바이어 마케팅센터”를 통해 가시적인 성과를 내 전시장내에서 참가업체의 만족도를 높였다는 평가를 받은 만큼 금년에는 더욱 바이어 마케팅을 강화해 운영할 계획이라고 한다.

부대행사로는 국내최초로 사진 전문 포토페어인 Pre SPF(Seoul Photo Fair)를 4월 9일부터 13일까지 5일간 개최한다고 밝혔다. Seoul Photo Fair를 통해 코엑스는 국내 10여개 갤러리의 100여명의 사진작가를 선보인다.
 
이외에도 미국 최고의 프로사진가협회인 PPA의 직접적인 공개심사로 큰 호응을 얻고 있는 Asia Pacific Print Competition 사진공모전을 개최하며, 유명 사진작가 및 저자들의 세미나와 PPA & ASP Loan Collection, 김영갑 사진전, SLR 클럽 사진공모전 등 풍성한 부대행사를 진행한다.

전시 품목은 조명과 스튜디오 세트, 촬영 의상 등 촬영 기자재와 카메라를 비롯한 렌즈, 메모리카드, 외장스토리지, 포토프린터, 전자액자 등 디지털카메라 관련 품목들이 대거 출품된다. 이와 함께 디지털 품목에 맞춰 개발된 새로운 액세서리 아이템들도 출품될 예정이다.

이와 함께 금년에도 디지털 프린팅 전문 전시인 DPG Show(Digital Printing Show 2008)를 동시 개최한다. 디지털 프린팅 부문은 전세계적으로 연간 30%의 성장률을 보이며 차세대 성장 동력으로 기대되고 있으며 DPG Show는 실사연출, 디지털인쇄, 디지털날염, 평판프린터 등의 디지털 프린팅 산업 전반을 전시한다. 주최측은 DPG Show와의 동시개최를 통해  입⋅출력을 아우르는 전문적인 전시로 양측 참가사 모두에게 시너지 효과를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각종 사진영상 기술과 신제품 홍보의 장의 역할을 해온 서울국제사진영상기자재전/디지털영상전은 2008년 사진영상산업의 디지털 가속화와 고급화를 체감할 수 있는 전시가 될 것이다.

본 행사는 코엑스와 한국광학기기협회, 한국사진영상기재협회가 주최하고, 산업자원부, PPA, SLR CLUB, 대한사진영상신문이 후원한다.

전시개요
명칭  | 2008 서울국제사진영상기자재전/디지털영상전
        | PHOTO & IMAGING 2008
주제  | Image Communication
장소  | 코엑스(COEX) 본관1층, 태평양홀
기간  | 2008년 4월 10일(목) ~ 13일(일)
주최  | 코엑스(COEX), 한국광학기기협회(KOIA), 한국사진영상기재협회(KPIMA)
후원  | 산업자원부, 대한사진영상신문, PPA

∎P&I 2008 사무국 : 02)6000-1068/8133 | photoshow@coex.co.kr | www.photoshow.co.kr



Flag Coun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