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betterface


안산 상록을 재보선 선거..

사람과사람/안산 풍경과 일상
아침 출근시간에 투표를 하고 왔습니다.
오전 11시까지 안산 투표율이 최저로 나오네요...
평균 재보선 투표율이 대체로 40%를 밑도는것은 처음 알았네요..

재보선 투표는 처음해보는 것인데 투표소인 일동 호동초등학교로 가는데 아이들이 등교하는 모습을 보고는 재보선은 해당 투표소가 설치된 학교도 쉬지 않는구나 하는것을 알게되었습니다.. 이곳은 민주당 김영환 후보와 한나라당 송진섭후보의 접전 그리고 민노당등의 진보세력의 지지를 받은 임종인 후보까지 가세된 상황입니다.. 투표율이 저조하면 한나라당이 유리할지도... 투표는 저녁8시까지 진행되니 퇴근후에라도 하시길 권하며... 결과는 아마도 뚜껑을 열어봐야 알듯...

South Korean Students Vote In Presidential Elections


지난 일요일에 집앞 공원에는 선거유세 차량으로 들끓기도.. 얼떨결에 민주당 이강래 원내 대표와 악수도... 아이 말대로 시끄러운 차들이 잔뜩모여.. 보면서 느낀점 가운데 하나.. 한나라당의 조직력은 평가해줄만하지만...

신종플루로 전국이 시끄러운 오늘.. 그래도 투표는 해당되시는 분들은 하시길....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안산시 상록구 일동 | 안산호동초등학교
도움말 Daum 지도



Flag Counter


안산 식물원앞 중화요리집..차이나

사람과사람/일상에서 만남
이곳은 미식가를 위한곳은 아니지만 오다가다 식물원 부근에서 혹은 이부근에 거주하는 분들이 부담없이 가기에 좋은 곳으로 차이나라는 중화요리집...

자장면 2000원, 짬뽕 3500원
어린시절에 자장면은 생일이나 졸업식등 아주 특별한날 먹는음식이었지만 지금은 점심시간에 시간없을때 혹은 귀찮을때 아니면 아주 가끔씩 생각날때 정도이네요...

이곳은 일단 식물원 부근에서 산책하다 부담없이 들르기 좋고, 이사와서 서너번 가봤는데 가격은 저렴하지만 맛이 괜찮은편이고 내부도 깔끔한데다 친절하기까지(처음엔 아이가 잘먹지 않는 편이라 공기밥만시켜 자장에 말아줬는데 친절하시더군요.. 어린아이랑 다니다보면 가끔은 장사속이 잘못발달해 찡그리는 분들도 있는데 - 실제로는 동네장사라면 배려심이 없는데다 불친절하기까지하면 망하는 지름길이기도 - 이런부분을 배려하며 장사하는 것이 궁극적으로 더크게 벌어들이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물론 운영하기위한 주변환경과 경험 그리고 마인드등등 정상적인 형태로 영업장을 유지한다는 전제에서..)

식물원 맞은편 길거리에 있는 중국음식점 차이나




이제 지완이도 한그릇 거뜬은 아직 아니고 거의 먹는편...


입에 잔뜩 자장을 묻힌채 아빠와 TV보면서 먹는중...
다음에는 외식용 메뉴로 이곳을 들러봐야할듯...


호동초등학교 맞은편에 마무리단계로 들어선 실외 핸드볼 경기장..
이곳은 원래 나무를 키우는 육묘장이었는데 겨울이 들어서면서 공사를 하더니만...

지금은 거의 공사는 끝났고 야간 조명시설을 갖춘것을 보니 야간경기도 할려는듯..
옆으로 족구장 분위기의 시설이 보이고 그옆에는 게이트볼 경기장으로 추정..
조금 날풀리고 시간나면 가봐야할듯...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안산시 상록구 이동 | 안산식물원
도움말 Daum 지도



Flag Counter


눈오던 일요일 산책 - 12월 7일 성호공원, 감골 도서관

사람과사람/일상에서 만남
12월 7일 일요일 아침 제법 굵은 눈발이 날리더니 하얗게 변한 주변 풍경...
감골 도서관 가는길.. 지완이와 대출한책 반납하고 다시 빌려온뒤에 점심먹고 공원에서 눈사람을 만들기로 약속..
호동초등학교 건너 원래 나무를 키우던 육묘장이었던 곳에 풋살장등 체육시설을 짓고 있는 곳도 눈이 쌓여있었지만 계속 공사중이더군요... 이곳도 조각공원 옆의 인조잔디 축구장처럼 야간 조명시설을 들여놓고 있더군요.. 실내 시설인줄 알았는데 실외용 경기장인듯... 시민들이 사용하는 시설임을 감안하면 공원이 좋긴하지만 인적이 적어 조금은 황량한 일동

도서관 가는길에 눈이 그치길래 애매했지만 반납하고 빌려갈 책을 살펴보는 도중 다시 눈이 오기시작....
도서관 가는길에 중학생으로 보이는 학생 둘이 자전거를 끌고 횡단보도를 건너다 미끄러져 중간지점에서 넘어졌는데 신호가 바뀌기직전 약간 걱정스런 눈빛으로 쳐다보는데 기다리던 차들이(달랑 2대였슴) 경적을 울려대는모습을 보니 씁쓸하고 안타깝기도 순간 나도 모르게 입에서 험한 소리가 나오기도 하더군요...

집에온후 잠시 쉬다 나가봤더니 대부분이 녹아있고 봄날처럼 잔설만 약간씩...
기분만 내볼까 하면서 약간남은 눈을 티클모으듯 모아서 조막만한 눈사람....

눈이 쌓인 일요일 오전




사동 감골도서관 유아전용 독서실 집근처.. 이동에 상록 어린이 도서관이 있지만 아이들 책만있어 가끔씩 가는곳...
이곳 감골도서관의 어린이들을 위한 공간은 기억에 올해초에 새단장한것으로...
이전에는 초등학생까지 한곳에서 북적였는데 유아용 공간을 따로 만듬..
눈이온 오전이라 그런지 아이들은 적게온편..


오후에 산책 나간 성호공원 간간히 아이들과 눈장난하며 사진찍는 모습이 보였지만 눈이 거의 대부분 녹아있는 상태..
그래도 아이들과 즐거운 가족 모습이 여기저기 보였습니다.
식물원옆 주차장


분수대 다행히 남아있던 눈..


긁어긁어 모은 눈으로 만든 미니 눈사람


산책로


얼음이 언 연못.. 가을날의 거북이와 물고기들은 어디로 갔을까?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안산시 상록구 이동 | 안산식물원
도움말 Daum 지도



Flag Coun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