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betterface

'프로듀스'에 해당되는 글 1건

  1. 워너원의 비상과 스티라이브 논란


워너원의 비상과 스티라이브 논란

사람과사람/일상에서 만남

블로그에 연예인 이야기는 거의 안하는편인데 워너원은 작년부터 아내가 귀가 닳도록 덕질을 해대기 시작하면서 자동으로 보게되었습니다. 사실 프로듀스 101을 생방송으로 봤을때는 재미있기도 했지만 등수로 매겨서 자르는등 뭐하는 짓인가 하는 생각을 많이 했습니다.



너무 띄엄띄엄 봐서 앞뒤 연결이 안되지만 1회부터 정주행한 아내의 부연설명으로 내가 전부 본것같은 착각속에서 소녀시대이후로는 대부분 이름도 못외우고 얼굴을봐도 누군지 구분도 못하는 아이돌 그룹이지만 워너원은 전부 외우게되는 신기한 현상을 경험하기도 했습니다.


아내말을 종합하면 워너원 멤버들은 실력도 실력이지만 인성이 좋아서 요새처럼 각박한 시대에 맞는 컵셉이라 했습니다. 아내는 YG나 JYP는이제 트렌드를 읽는 감을 잃었다는둥 이런소리하면서 마지막에 살아남은건 착실한 실력파 몇명과 더 재능있고 잘난 녀석들도 있었지만 착한 인성으로 그보다 많은 가산점을 받은 멤버들이라고 분석... 


기고만장하고 지잘난맛에 살던 연예인들을 많이 보다보니 안그래도 사회전반에 만연한 갑질시대에 짜증이나고 아직까지 순수하고 착한 녀석들을 보니 기분이 좋다고 했습니다.


워너원은 이후 말그대로 승승장구하면서 대세로 자리잡기까지 했습니다. 각종 예능에서는 모셔가려 혈안이 되었고 각종 특집들이 만들어지기까지 했습니다. 가족들과 즐겨보던 한끼줍쇼에서는 강다니엘이 왔다면서 촬영중 사람이 너무 모여 중단사태까지 발생하기도...


그러더니 어제 저녁에 뜬끔없이 워너원 이제 끝났다고... 신곡 나온다고 하지 않았냐고 물었더니 ... 나왔는데 방송 카메라 꺼진줄알고 인성(아내가 생각하는 워너원 최고의 덕목 가운데 하나이자 최후에 선택된 이유) 드러나는 말을 했다고...  뭔가 실망한듯한... 


우리나라 연예인들은 데뷔전 행동까지 따져가면서 이미 뜬사람들도 가라앉게 하는 사람들인데.. 


초년 성공이 가져온 후폭풍일까? 


한편으로보면 대체로 그 나이대에 친구들끼리 있을때는 평범하게 나올수 있는 소리들인데(영상 들어보면 실제로 별거없다는 생각이듬) 이미 방송으로 모두 나왔고 이미지가 매우 중요한 연예인이라 두고두고 따라다닐수도... 앞에서 이야기한것처럼 워너원이 각광 받은건 어려운 연습생 시절을 견디며 순수하고 열정적인 모습에 반듯한 인성까지 갖춘 것으로 보였기때문... 중년 아줌마들까지 덕질하게 만들었는데..


그나저나 워너원은 일시적으로 볼수도있는 프로젝트 그룹이라 이후의 행보도 궁금해지는데 지금 발생한 부분은 어쩌면 상당히 오랜기간 따라다닐수도 있을듯.. 아니면 대수롭지않게 넘어갈수 있을정도이기도해 오랜 시간 지나면 헤프닝으로 웃으면서 할수도 있을듯...


옛말에 올라가는 것보다 그걸 지키는게 더 어렵다고 했는데, 나이들수록 옛말 틀린게 별로 없다는걸 많이 느낍니다. 최근 미투를 지켜보더라도 본인 착각에 빠진 남자들을 볼수있습니다. 마흔이상된 남자를 어떤 목적을 지니지않고 있는 그대로 로맨스의 대상으로 볼 젊은여자는 세상에 없다는 인터넷에 떠돌던 말이 떠오르기도합니다. 


초년성공은 오히려 인생에 독이 될수 있다는 말이 떠올랐는데 워너원 논란은 신문기사로 접하고 소속사 사과문 올라왔지만 영상으로 본건 차이가 온도차이가 많이 있습니다. 결론적으로 보면 별일 아닌걸로 넘어갈 정도..



Flag Coun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