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betterface


애니밴드와 유튜브에 올라온 외국인 UCC 동영상

초보의 영상활용/보관 및 활용
프로젝트 그룹인 애니밴드 최고의 인기를 구가하는 뮤지션들로 구성되었네요.
보아, 진보라, 동방신기의 시아준수, 타블로...
이전에 이효리의 애니모션 CF 상당한 반향을 일으킨적도 있고 현재 공중파에 광고중인 부분에도 모습을 보입니다.

요즘 삼성관련 뒤숭숭한 분위기 때문인지 삼성과 관련된 광고들이 공중파에 상당히 나오기 시작합니다. 하지만 역으로 애니콜 CF는 정상적인(?) 기획의 과정 즉 시의적인 급조에 따른 효용성이 아닌 정공법의 형식으로 제작된 CF라 그런지 처음에 만들었을때보다 아마 기획사에서 의도된 효과를 보기에는 퇴색된 느낌을 받습니다. 개인적으로는 지금보다는 어떤식으로든 화제를 몰고오지 않을까 생각되기도 했는데 김용철 변호사의 양심선언과 맞물려 이전에 보여주었던 애니모션이나 가로본능등을 떠올리면 상대적으로 피어나지 못한 CF로 머물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CF 스타의 길을 계속 가고있기에 개인적으로는 조금 아쉬운 전지현(고소영이나 김남주가 떠오릅니다) 아직 매력이 죽지 않음을 보여주는 이효리, 새로 투입된 하이킥의 정일우와 고아라.... 20대를 주대상으로 만들어진 광고로 보여집니다,

애니콜 광고를 모아놓은 애니콜 웹사이트

UCC 동영상 사이트에 올라온 애니밴드 뮤직비디오 풀버전


애니밴드 이벤트 웹페이지 바로가기

어제부터 올라온 보도자료를 보면 유튜브를 통한 화제를 뿌린다는 기사들이 올라옵니다. 삼성의 휴대폰이 지니는 국제적인 위상과 국익이라는 측면을 무의식적으로 자극하는 것으로 해석할 수도 있습니다.(4-5년전쯤 알고지내던 독일 여자분은 삼성을 상당히 높게평가했던 기억이 있습니다. 캠코더를 사면서 간접적으로 말리던 저의 의견을 무시하고 결국 삼성 캠코더를 사기도 했었습니다. 간접적으로 제가 말렸던 이유는 여러가지가 있지만 캠코더에 국한시키면 아직은 대부분의 부품을 사다 조립하는 수준이었기에.. 가정용급에서는 지금은 상황이 조금 다르기는 하지만 상당부분 유효한건 사실입니다.일례로 준업무용급되는 캠코더로 거슬러 올라가면 삼성제품이 없습니다. 가정용이나 준업무용 캠코더는 현실적으로 전세계 시장에서 일본 브랜드외의 것을 보기가 어렵습니다.)

개인적인 단순추측이라 아니라고 반박하면 뭐라 이야기하기 어려운 부분이 있지만 만약 추측이 타당성을 지니는 것이라면 UCC 동영상의 마케팅적 이용이라는 부분을 되돌이켜봅니다.(이 두 외국인의 노래는 확실치는 않지만 아무래도 기획된 것이 아닐까 하는 생각이 더드는것은 왜일까.. 유튜브 채널 개설시기도 올10월 25일이네요...발음하기 힘든 한국어도 나름대로 능숙하고.. 의도적으로 틀린듯한 중간에 나오는 자막...안영하세요....우연한 합치일까.. 이전에 유튜브에서 인기를 끌었던 조작된 리얼스토리때문이기도 합니다.)

DGDY 유튜브공간 바로가기

유튜브에 올라온 외국인의 애니밴드 및 보아 노래 한국어열창( DGDY 네달란드와 영국인이라고 하네요)

DGDY: 애니밴드 Promise You [ AnyBand ] orig BoA Xiah Bora Tablo]


DGDY: 애니밴드 TPL Talk Play Love [ AnyBand ] BoA Xiah


DGDY: BoA Tribute Part I- B.o.A (Beat of Angel)



Flag Counter


네이버와 애니콜의 합작품은 다음(?)..

웹이야기/시간과 공간 ... 유저
얼마전에 휴대폰을 삼성것으로 바꾸면서 테스트삼아 사진을 몇장찍고 PC매니저를 설치했습니다.

제가 쓰는 브라우저는 몇달전에 네이버 플레이 매니저를 설치하면서 네이버툴바가 깔렸는데 귀찮아서 그냥 쓰고 있었습니다.

PC매니저 설치중에 브라우저가 모두 닫혀 작성하던 글이 날라갔고(여기까진 그럭저럭) 다시 열어봤더니 참 가지가지 합니다.

초기화면은 다음으로 바뀌었고 이중 주소창이라... 그렇다고 따로노는것도 아니고..
여기에 또다른 툴바를 설치하면 삼중창이 나올수도 있겠네요...(한번 해볼까?)
어떤놈을 지울까...
그나저나 이렇게 예고도없이 선택권도 없이 마구 깔아대면 어찌합니까..

사용자 삽입 이미지



Flag Counter


간만에 휴대폰을 바꾸다..

사람과사람/일상에서 만남
저는 전화를 주고받는 용도 이상으로 휴대폰을 사용해본적이 없습니다.
게임도 별로 흥미없고 휴대폰으로 사진찍는것도 별로인데다(어쩔수 없을때 사용하기는 합니다) 휴대폰에서 직접 타이핑해서 문자보내는것도 어렵습니다(하이킥의 이순재 수준보다 조금 괜찮은편)
휴대폰을 지금까지 3개를 가지고 이번에 보조금 지원 증명원을 떼어보니 104개월 사용했습니다.

오래전에 삐삐시절에도 여동생이 모토롤라것을 그냥줘서 막차를 탔던 기억이 납니다.
그 이전에는 친구들의 원성도 있었지만 나는 전자기기에 얽매여 사는게 싫어, 개줄이잖아..
이랬던 제가 인생 돌고돈다고 다른 친구들보다 하루종일 각종기기에 둘러쌓여 살고 있습니다.

처음 휴대폰을 구매한게 1998년쯤인데 (당시 3차원 그래픽을 배우던 중이었습니다)
당시에 휴대폰없는 사람은 혼자였습니다.
친했던 사람은 "세상이 많이 변했어 니가 휴대폰을 다가지고 다니고"
이당시의 저는 말도 별로 없고, 검은뿔테 안경에, 나이보다 아주 어려보이는 얼굴에,
시간날때마다 구석에서 고상한 책이나 읽어대던 시절이었습니다.

세개의 휴대폰중 두개는 LG것이고 하나는 KTF EVER에서 나온것이었습니다.
사용경험으로는 LG의 배터리는 약한점이 있고(다른것은 경험치가 없어 주관적인 생각입니다)
EVER것도 거의 비슷한 수준이었습니다.

이번에는 삼성것을 써보자하고 지마켓을 뒤졌더니 통신사를 바꾸면 공짜로 주는것이 있더군요.
이번에 보조금이라는 명목으로 증빙서류를 떼보면서 느낀것은 104개월 사용한 사람에게 보조한것 치고는(제가 최근에 통화량이 많지는 않지만 이전에는 많이 사용한적도 있습니다).. 다이아몬드 등급에 9만원보조라...
조금 심하지 않나 하는 생각이 듭니다.
내부적으로 분명 그럴듯한 여러가지 이유가 있겠지만 번호이동하면 수십만원짜리 기기를 무상으로 주면서 오래된 기존 사용자를 무시하는듯한 생각까지 났습니다. 더불어 짜증이 났던것은 저희 아내것도 같이 바꿨는데 휴대폰을 분실한 상태라 보조금 증빙서류를 웹에서 발급 받을수가 없었습니다(휴대폰 인증때문에) 결국 대리점을 가야하는데..
고객센터랑 통화하기가 무지하게 어렵습니다. 수십차례의 시도끝에 간신히...
그런데 궁금한건 자동응답시스템에서 선택하는 통화시간과 상담원과 연결 대기시간도 통화비용이 나오는지..
조금 찾아봤는데 안나오네요.

LG텔레콤으로 옮겼는데 이곳의 서비스는 어떨지(부딪쳐 보면 알겠지만 비슷하겠지요.. 통화음질만 좋으면..)



Flag Coun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