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betterface


DMZ 투어 1 - 출발에서 도라산역

사람과사람/일상에서 만남
10월 10일 지난달에 있었던 임진각 방문에 이어 DMZ 투어를 떠났습니다.
경기도와 프레스블로그에서 모집한 투어였는데 DMZ 기자단 활동과도 연관이 있습니다..
지난주 일정이 너무 바빠 영상편집이 많이 늦어졌습니다..

블로그의 임진각 관련글
2009/10/07 - [사람과사람/일상에서 만남] - 처음가본 임진각 - 경의선 전철타고 가는길
2009/10/13 - [사람과사람/일상에서 만남] - 경기도 임진각 평화누리 방문후에 생각해본 비무장지대(DMZ)

DMZ 및 파주 관광에 유용한 정보
http://tour.paju.go.kr

이른 아침(주말이라 8시30분까지 안산에서 강남역까지면 상당히 이른출발) 기대감과 조금은 좋지않은 몸 컨디션 상태로 출발.. 한달음에 파주까지 그리고 민통선.. 신분증 확인후 통과... 도라산역으로... 전에 임진각에 왔을때는 일정이 맞지않아 못갔는데 역사적인 기념이나 미래상을 되새겨볼수 있는 상징적 공간입니다..

역사 주변에는 침목 기증자의 명단과 북한까지 이어진 노선도가 그려져있고 개성공단과 관련된 물류센터가 있습니다. 도로 표지판에는 개성이 표시되어있고 가이드분의 설명으로는 신1번국도로 불린다고 합니다..

역사 내부에는 작고하신 김대중 대톨령과 부시 미국 대통령의 사인하는 사진과 침목이 있습니다.





그리고 민통선을 통과한 이후에는 아무곳이나 촬영을 하면 안된다고 합니다.
특히 제한구역을 촬영하면 촬영기기나 메모리카드 압수할 수도 있다고 여러번 가이드 하시는 분들이 강조하시더군요..
철책 근무를 해보신 분이라면 잘알겠지만 비무장지대 및 민통선내 전역은 지뢰밭이라 할수 있습니다.
길아닌 곳은 가지 말라는 유명한 이야기가 있습니다. 저도 실제로 군복무시절 지뢰사고를 간접적으로 체험한적이 있기에.. 혹시라도 가시려는 분들은 꼭 유념하시길.. 위험한건 탐지가 되지않는 발목지뢰이고 더위험한 대인지뢰는 묻는것이라 조금더 탐지가 용이하다고 알고있습니다 위험하긴 더 위험하지요..더구나 대전차지뢰 같은것은 이론적으로는 사람이 올라타도 터지지 말아야 하지만 제가 경험했던 사고는 대전차지뢰를 밟고 사고가 난것이었고 이부분은 아주 오래전에 묻힌것이라 그렇다고 하더군요.. 당시 막사가 있던곳 바로 산밑에서 펑소리와 함께 연기가 피어올랐는데 상황실로 온 내용은 지뢰사고.. 가이드분의 이야기로는 아직까지도 살포된것중에 수거하지 못한 지뢰가 더 많다고 합니다.

다음편으로 이어집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파주시 장단면 | 도라산역
도움말 Daum 지도



Flag Coun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