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betterface


러시아 월드컵 4강전 프랑스:벨기에 크로아티아:잉글랜드

스포츠/해외축구

러시아월드컵 4강전 오늘 새벽 3시에 경기하는 프랑스와 벨기에의 경기 그리고 내일은 크로아티아와 잉글랜드의 경기가 펼쳐집니다.


프랑스와 잉글랜드는 자국에서 펼쳐진 월드컵에서 우승을 한번씩 경험을 한국가이고 벨기에와 크로아티아는 4강진출이 최고의 성적이었습니다. 


1998년 지단이 있던 프랑스는 비록 자국이지만 우승이 가능한 경기력이었고 잉글랜드는 1966년 우승했는데 축구 종가의 명성에 걸맞지 않게 홈그라운드 이점을 많이 가져간 대회로 알려졌습니다.


원조 붉은악마 벨기에는 1986년 멕시코에서 4강에 오른적이있고 크로아티아는 이번 월드컵 VIP석에서 자주 볼수있는 수케르를 앞세워 1998년 돌풍을 일으키며 4강에 올랐습니다. 두팀중에 우승팀이 나온다면 최초의 월드컵 우승입니다. 이탈리아와 네덜란드가 월드컵에 오지도 못했고 독일과 브라질이 탈락한 현재로선 최초의 우승을 노릴수 있는 절호의 기회라 할수있습니다. 90년대 중반 크로아티아와 평가전에서 3:0으로 우리 국대가 패했을때 여기저기서 비난하던 기억이 떠오릅니다. 요즘말로 듣보잡 국가에 패했다면서...




프랑스는 십대의 신성 음바페와 그리즈만 캉테 포그바등 쟁쟁한 선수들이있고 압도적인 순간 스피드와 피지컬을 들수 있습니다. 


프랑스 선발: 요리스 , 파바드 , 바란 ,음티티 , 에르난데스 , 포그바 , 캉테 , 마튀디 , 그리즈만 , 지루 , 음바페


벨기에는 일본전에서 부진했던 데브라이너가 포지션을 원래로 돌아가 살아났고 루카쿠와 선발로나오는 펠라이니의 파워와 높이 그리고 일본전 극장골이후 컨디션이 좋은 샤들리가 공격진이고 노련해진 아자르의  경기운용을 볼수있습니다.


벨기에 선발: 크르투와 , 알더웨이럴트 , 콤파니 , 베르통헌 , 비첼 , 데브라이너 , 펠라이니 , 뎀벨레 , 샤들리 ,루카쿠 , 아자르


실제적으로 결승전으로 볼수있는 경기로 승자가 우승할 확률이 높다고 생각합니다. 벨기에는 비첼을 제외하면 잉글리쉬 프리미어리거...



Flag Counter